본문 바로가기

계명대학교_keimyung university
계 명 소 식온라인소식지

메뉴열기

피플

  • HOME
  • 계명뉴스
  • 피플
    • 크게 작게 프린트
    제목
    계명대 이승우 학생, 빠른 대처로 인명구조 SNS화제
    글쓴이
    홍보팀
    조회
    6130
    일자
    2015-09-06 22:51:52
     계명대 이승우 학생, 빠른 대처로 인명구조 SNS화제

    - 휴가 중 기도 막힌 행인을 발견, 응급조치 후 구조

    - 평소 밝은 성격과 남을 돕길 좋아하며, 2014 계명대 국외봉사단원으로 활약하기도


     

      최근 군 휴가 중 기도가 막혀 쓰러진 행인을 구한 군인의 이야기가 SNS를 통해 화제가 되고 있다.
     

      그 주인공은 바로 계명대(총장 신일희) 스포츠마케팅학과 2학년 이승우(남, 21)학생
     

      이승우 학생은 현재 동해해양경비안전소속 의경으로 군복무 중인데, 지난 11일 휴가 중 대구 동성로 거리에서 빵을 먹다 기도가 막혀 쓰러진 남학생을 발견, 평소 익혀 두었던‘하임리히법’을 이용해 응급조치를 하여 한 생명을 구한 것이다.
     

      이승우 학생은 “당연한 일을 한 것뿐인데, 화제가 되는 게 부끄럽다. 평소에도 봉사활동을 통해 남을 돕는 일을 좋아하고, 군복무 중 익혀둔 인명구조법이 도움이 된 것 같다”며,“많은 사람들이 격려해 주는 게 감사할 따름이다”고 말했다.
     

      이승우 학생은 평소에도 밝은 성격과 남을 돕길 좋아하며, 군 입대 전‘2014 하계 계명대 국외봉사단원’으로 선발돼 우즈베키스탄에서 봉사활동을 펼치기도 했다. 당시 32명의 봉사단원 중 제일 막내임에도 불구하고 궂은일을 마다하지 않고 솔선수범 하며 오락부장을 맡아 지친 단원들의 사기를 높여주는 등 귀여움을 독차지 했었다고 한다.
     

      한편, 이승우 학생은 동해해경으로부터 표창과 함께 포상휴가를 받을 예정이다.

     

    262/ 2015_07_24 촬영/ 편집/ 홍보팀